동행복권파워볼 파워볼중계 연금복권 홈페이지 분석법

[사진] OK저축은행 배구단 제공
[사진] OK저축은행 배구단 제공

[OSEN=손찬익 기자] OK저축은행 러시앤캐시 프로배구단(구단주 최윤〮이하 배구단)은 대체 외국인 선수로 펠리페 알톤 반데로(이하 펠리페) 선수를 영입했다고 27일 밝혔다.파워사다리

배구단은 지난 2020 KOVO 남자부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에서 전체 6순위로 폴란드 국적의 라이트 공격수 마이클 필립을 지명한 바 있다.

이후 진행한 메디컬 테스트 과정에서 무릎부상 등의 이유로 미통과됐으며 이에 따라 구단은 외국인 선수 교체를 결정했다.

복수의 대체 외국인 선수 후보 중에서 지난 3시즌간 V리그 무대에서 준수한 활약을 펼치며 검증된 펠리페를 최종 선택했다.

펠리페는 신체조건 204cm〮110kg의 라이트 공격수로서,  19-20시즌 28경기(110세트)에 출전해 △득점 659 △공격성공률(평균) 50.99% △서브(세트 당) 0.355개 △블로킹(세트 당) 0.500개를 기록했다.

석진욱 감독은 “코칭스태프, 선수들과 많은 의견을 나눈 결과 실력과 인성이 모두 검증된 펠리페 선수를 영입하게 됐다”며 “펠리페의 합류로 라이트 포지션에서 조재성과 함께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구단 관계자는 “2주간의 격리기간 동안 체력 및 영양관리에 최대한 신경써서 최상의 컨디션으로 끌어 올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펠리페는 가족들과 함께 28일 입국해 2주간의 자가격리 후 선수단에 합류 예정이다. /what@osen.co.kr

리오넬 메시. 리스본 | AFP연합뉴스(
리오넬 메시. 리스본 | AFP연합뉴스(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 리오넬 메시가 바르셀로나(스페인)를 떠나려 하지만 팀 훈련에는 정상적으로 참여할 것으로 보인다.

26일(현지시간) 아르헨티나 ‘TyC 스포츠’에 따르면 메시는 오는 31일부터 진행되는 바르셀로나의 전지훈련에 참가한다. 바르셀로나는 그룹 훈련할지 아니면 개별 훈련할지를 결정할 예정이다.파워볼사이트

메시가 구단을 떠나기로 결심했음에도 훈련에 정상적으로 참여하는 것은 구단이 계약 위반으로 제재를 가할 수 있기 때문이다. 메시는 법적인 관점에서 바르셀로나에 허점을 보여주지 않기 위해 훈련장에 나타날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purin@sportsseoul.com

김주찬. 스포츠조선DB
김주찬. 스포츠조선DB

[잠실=스포츠조선 나유리 기자]올 시즌 1군 7경기 출장. 팀내 최고참인 베테랑 내야수 김주찬의 복귀 시점은 아직 안갯속이다.파워사다리

KIA 타이거즈 김주찬은 지난해 12월 왼쪽 허벅지 지방종 제거 수술을 받았다. 수술 부위를 회복하느라 시즌 준비도 따라서 늦어졌다. 팀 후배들과 함께 스프링캠프 출발을 하지 못한 김주찬은 조금 늦게 미국 플로리다 훈련에 참가했다. 하지만 캠프 종료 이후 다시 실전까지 시간이 더 필요했다. 5월 5일 정규 시즌 개막을 2군에서 맞은 김주찬은 6월 7일 올 시즌 처음으로 1군 엔트리에 등록됐다. 잠실 두산 베어스전에서 복귀전을 치러 선발 출장으로 4타수 1안타를 기록했던 김주찬은 복귀 3경기만인 6월 11일 KT 위즈전에서 시즌 첫 홈런도 쳤다.

그러나 오래가지는 못했다. 요추염좌, 즉 허리 통증이 심해지면서 컨디션 조절이 필요했고 결국 7경기만 소화하고 6월 23일 부상자명단(IL)에 올랐다. 이후 2개월이 넘는 시간이 훌쩍 지났지만 아직 복귀 시점은 계산되지 않는다.

26일 잠실 두산전을 앞두고 만난 맷 윌리엄스 감독은 현재 부상, 재활 중인 선수들의 소식을 전하면서 “현재 시점에서 가장 빨리 돌아올 수 있는 선수는 김선빈인 것 같다”고 했다. 햄스트링 회복 후 복귀를 준비하다 다시 같은 부위 부상을 입은 류지혁은 이제 곧 기술 훈련에 돌입한다.

반면 김주찬은 아직이다. 윌리엄스 감독은 “아직 재활종에 있는 상태다. 통증이 있었던 등,허리쪽 부위가 완전히 회복이 되지 않았다. 경기에 출장하지 않고 있어서 정확히 언제 돌아온다고 이야기할 수 없을 것 같다”고 했다.

김주찬의 원래 포지션인 1루는 현재 유민상이 맡고있다. 하지만 1루 외에도 내야에 부상 선수들이 속출한 상황에서, 베테랑의 존재감이 필요한 것도 사실이다. KIA가 5강 희망을 걸고 치열한 순위 싸움을 하고있는 상황에서 시즌 막판에라도 김주찬이 건강하게 돌아온다면 힘이 될 수 있다.

잠실=나유리 기자 youll@sportschosun.com

[OSEN=서정환 기자] ‘호날두 여친’ 조지나 로드리게스가 인어공주로 변신했다. 

로드리게스는 26일 자신의 SNS에 동영상을 올렸다. 하얀색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있는 로드리게스는 오리발과 수경을 착용하고 자유롭게 바다속을 수영했다. 

로드리게스는 수준급 수영실력을 자랑했다. 그녀는 카메라를 보고 하트 시그널을 보내는 등 여유를 보였다. 

최근 호날두와 로드리게스는 550만 파운드(약 86억 원)짜리 요트를 타고 이탈리아 리비에라에서 스페인 이비자로 11일간 크루즈 여행을 다녀왔다. 영상은 휴가기간에 촬영된 것으로 보인다. 

로드리게스는 무려 2050만 명이 넘는 팔로워를 보유한 SNS스타다. 해당 영상을 무려 800만명이 시청했고, 그 중 1940명이 ‘좋아요’를 눌렀다. / jasonseo34@osen.co.kr 

NBA 플레이오프 27일 경기가 취소됐다. (사진=연합뉴스)
NBA 플레이오프 27일 경기가 취소됐다. (사진=연합뉴스)

NBA 플레이오프가 멈췄다.

NBA 사무국은 27일(한국시간) “올랜도 버블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밀워키 벅스-올랜도 매직, 휴스턴 로켓츠-오클라호마시티 썬더, LA 레이커스-포틀랜드 트레일 블레이저스(1라운드 5차전)의 플레이오프가 모두 취소됐다”고 전했다.

취소된 3경기 일정은 재조정된다.

3경기 중 가장 먼저 열릴 예정이었던 밀워키-올랜도전에 앞서 밀워키 선수단이 코트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플레이오프 출전 거부였다. 결국 올랜도 선수단 역시 경기 시작을 앞두고 코트를 떠났다.

최근 발생한 흑인 남성의 피격 사건에 대한 항의였다.

지난 24일 미국 위스콘신주 커노샤에서 흑인 남성 제이컵 블레이크가 비무장 상태에서 백인 경찰의 총에 맞았다. 블레이크는 하반신 마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밀워키 선수단은 경기를 보이콧했다. 밀워키는 위스콘신주 내 최대 도시다.

밀워키 가드 조지 힐은 “우리는 살인과 불평등에 지쳤다”고 말했다.

르브론 제임스(LA 레이커스)와 도노반 미첼(유타 재즈)는 SNS를 통해 “우리는 변화를 요구한다”고 말했고, 자말 머레이(덴버 너겟츠)는 “우리는 평등을 요구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미 지난 5월 조지 플로이드(백인 경찰의 과잉 진압으로 사망한 흑인 남성) 사건으로 NBA에서는 코트는 물론 선수들의 등 뒤에 ‘흑인 생명은 소중하다'(Black Lives Matter)’ 등 인종 차별에 반대하는 메시지를 달고 있다.

28일 예정된 토론토 랩터스-보스턴 셀틱스전(2라운드 1차전) 역시 양 팀 선수단이 보이콧을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NBA는 코로나19로 인해 3월 중순 2019-2020시즌을 중단했다. 7월31일 어렵게 시즌을 재개했지만, 30개 구단이 아닌 플레이오프 진출 가능성이 있는 22개 구단만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디즈니 월드에 모인 올랜도 버블에서 잔여 시즌을 치렀다. 현재 플레이오프를 진행 중이다.

[CBS노컷뉴스 김동욱 기자] grina@cbs.co.kr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